군산근대미술관, 둘, 셋, 공동체 展 개최

찾아가는 미술관 사업 전북도립미술관과 연계 전시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3/04 [08:30]

군산근대미술관, 둘, 셋, 공동체 展 개최

찾아가는 미술관 사업 전북도립미술관과 연계 전시

양상국 | 입력 : 2021/03/04 [08:30]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의 분관인 군산근대미술관(구 18은행)이 오는 4월 18일까지 55일간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으로 구성된 <둘, 셋, 공동체>展을 개최 중이다. 군산근대역사박물관과 전북도립미술관이 협업으로 준비한 이번 전시는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 중 일부를 엄선해 도내 시군 전시공간에 작품을 전시, 더 많은 도민에게 미술품 감상 기회를 제공하고자 추진하는 <찾아가는 미술관> 사업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 근대미술관 찾아가는 미술관 사업으로 둘 셋 공동체 전시 개최  

 

전시 작품은 서양화, 한국화, 판화, 공예 등 홍순무 화백 등 13인의 작품 16점으로,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이다. 박물관관리과 관계자는 <둘, 셋, 공동체>展을 통해 군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과 군산시민들에게 일상을 벗어나 예술작품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군산근대미술관은 본래 이름은 (구)18은행 군산지점으로, 지난 2008년 문화재 등록 후 보수·복원 과정을 거쳐 미술관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도립미술관 연계 전시를 포함하여 군산 출신의 원로작가 초대전, 자체 기획전 등으로 연 4회 정도 전시를 개최하여 군산을 찾는 관광객들과 군산시민들에게 예술작품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전북 군산시 해망로 23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2021 한복문화봄주간 맞아 춘향골 남원 꽃빛 한복의 향연이 펼쳐진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