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운영 시작

잔디광장과 월아산 계곡을 가로지르는 보행교를 설치하여 야외활동과 함께

이형찬 | 기사입력 2022/04/15 [05:59]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운영 시작

잔디광장과 월아산 계곡을 가로지르는 보행교를 설치하여 야외활동과 함께

이형찬 | 입력 : 2022/04/15 [05:59]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진주시가 지난 3월 31일 준공한 월아산 자연휴양림의 시설점검을 마치고 4월 15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진성면 소재 월아산 자연휴양림은 숲속의집 4동, 콘도형 산림휴양관 1동, 글램핑 8동 및 야영데크 5개소의 시설로 구성돼 있다. 또한 잔디광장과 월아산 계곡을 가로지르는 보행교를 설치하여 야외활동과 함께 주변 경관을 조망하며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 월아산 자연휴양림 전경 _ 진주시

 

전국 자연휴양림 소개 사이트인 ‘숲나들e’ 홈페이지를 통해 4월 8일부터 사전예약을 실시한 결과, 지난 11일 기준 4월 15일부터 5월 16일까지 객실 85%(주말 100%, 주중 75%)의 예약률을 보였다. 

 

▲ 월아산 자연휴양림 내부에서 본 산림휴양관   

 

예약은 매주 수요일 오전 9시에 ‘숲나들e’에서 가능하며, 5월부터는 매월 1일부터 5일까지 진주시민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우선예약도 시작한다. 우선예약은 진주시민 대상 숲속의집 2동, 산림휴양관 4실, 글림핑 2동이며, 장애인 대상은 장애인 편익시설이 설치된 산림휴양관 2실이다. 

 

▲ 월아산 자연휴양림 야영데크

 

시설 사용료는 숙박동 7만5000원~24만 원, 글램핑 10만5000원~12만5000원, 야영데크 2만 원~2만4000원이다. 진주시민과 장애인, 기초수급자, 한부모가족, 다문화가족, 국가보훈대상자, 다자녀가정은 비수기 주중 사용료 30% 감면 혜택이 있다. 자세한 내용은 월아산 숲속의 진주 홈페이지(www.jinju.go.kr/forestjinju), 인스타그램(@worasan_forest_jinju), 유튜브 채널 ‘숲속의진주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내부     

 

월아산 자연휴양림은 경남진주혁신도시와 문산IC, 진성IC, 진마대로(국도2호선) 등을 통한 접근성이 좋아 진주시민뿐만 아니라 타 지역에서도 쉽게 방문하여 일상 속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자연휴양림을 품고 있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에서 목공체험, 숲해설과 유아숲체험, 숲속어린이도서관 프로그램 등 체험활동을 병행할 수 있다. 5월부터는 산림레포츠 시설이 개장될 예정이어서 휴양과 체험, 레포츠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도심 속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야경

 

진주시 관계자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에 오면 먼 곳으로 떠나지 않아도 일상생활 속에서 휴양과 체험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며 산림 치유와 함께 관광의 명소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남 진주시 진성면 동산리 산 116-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여름끝 가볼만한 곳, 강원도 백운산 자락 맑은 계곡 품은 원주 미담(味談) 펜션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