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에 詩끌북적하게 찾아오는 대한민국 대표문학축제, 지용제

주민 참여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주민이 만들어가는 민간 중심 축제의 기반

김미숙 | 기사입력 2022/08/18 [11:47]

3년 만에 詩끌북적하게 찾아오는 대한민국 대표문학축제, 지용제

주민 참여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주민이 만들어가는 민간 중심 축제의 기반

김미숙 | 입력 : 2022/08/18 [11:47]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제35회 지용제가 오는 9월 22일부터 25일까지 상계체육공원과 지용생가 등 구읍 일원을 중심으로 개최된다. 옥천문화원은 3년 만에 대면 축제로 재개하는 지용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5월부터 축제위원회를 구성하고 심혈을 기울여 준비하고 있다. 이번 축제는 2년간의 온라인 축제 경험을 살려 온라인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하고 주민 참여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주민이 만들어가는 민간 중심 축제의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 지용제 포스터 _ 옥천군

 

지용제 본행사인 ‘정지용문학상 시상식&시인과 함께하는 시노래콘서트’는 9월 24일 오후 4시에 본무대(상계체육공원)에서 열린다. 제34회 지용문학상 수상자인 최동호 시인과 역대 지용문학상 수상자를 비롯한 여러 문학인이 참석하여 무대를 장식할 예정이다.

 

지용문학공원 입구에 설치될 고향방송국에서는 정말 좋지용, e-지용제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라디오와 유튜브를 통해 전국으로 축제 현장을 중계할 예정이다. 정지용의 수필‘꾀꼬리와 국화’를 소재로 한 주민키움 정지용 국화거리는 구읍 주민들이 직접 정성스럽게 키운 국화로 꾸며지며 구읍에 고향의 향기를 입힐 예정이다. 

 

또한 전통문화체험관의 아름다운 한옥을 배경으로 전국남녀시조경창대회와 전국시낭송대회가 열리며, 정지용생가에서는 옥천민예총이 문화마당축제를 꾸리며 흥겨움을 선사할 예정이다.이 외에도 시화페스티벌 선정 작품 전시, 종이배 띄우기, 인력거 체험 등의 다양한 행사가 구읍 곳곳에서 진행되며, 축제 여기저기에 마련된 QR코드 인증을 활용한 스탬프 투어를 통해 기념품도 받을 수 있다.

 

황규철 옥천군수는 충청북도 5년 연속 최우수축제로 선정된 지용제가 지난 2년 동안 온라인으로 치러져 아쉬움이 컸다. 이번 지용제를 위해 옥천문화원을 비롯한 많은 분이 고심하며 준비한 것으로 안다. 구읍을 시끌북적하게 만들며 문학의 고장 옥천으로 한발 더 나아갈 수 있길 바란다.며 소감을 전했다.

 

유정현 문화원장은 예전만큼 흥겨우면서도 따뜻한 축제를 준비 중이니 많은 관객이 오셔서 즐기셨으면 좋겠다. 또한 최근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만큼 방역과 안전에도 철저를 기하겠다.며 각오를 밝혔다.

충북 옥천군 옥천읍 향수길 5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사랑이 깊어지는 정원, 정선 로미지안가든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