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지역 문화시설 다채로운 문화행사 풍성

봇재 작은음악회, 한국차박물관 기획전시회 인기

양상국 | 기사입력 2022/08/18 [12:08]

보성군, 지역 문화시설 다채로운 문화행사 풍성

봇재 작은음악회, 한국차박물관 기획전시회 인기

양상국 | 입력 : 2022/08/18 [12:0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전남 보성군은 지역 문화관광시설에서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개최하여 관광객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에 따르면 차 문화의 멀티플렉스인 ‘봇재’에서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하여 주말 공연을 마련하여 보성차밭을 찾는 관광객에게 보성의 다양한 문화를 선보였다.

 

▲ 봇재음악회-보성다소리 공연을 관람하고 있는 관광객 _ 보성군

 

이번‘봇재에서 만나는 작은음악회’는 통기타 가수 강현수, 퓨전국악그룹 보성다소리, 채동선실내악단, 조이플앙상블이 출연하여 한여름의 낭만을 선사했다. 마지막 공연으로는 오는 20일(토) 오후 1시부터 보성다소리의 퓨전국악 음악회가 예정되어 있다.  또한 전국최대의 차(茶)전문 박물관인 ‘한국차박물관’에서는 ‘오백년을 이어온 차 문화, 양산항가의 이순신 장군차 展’이 8월 10일부터 28일까지 19일간 진행되고 있다.

 

▲ 한국차박물관 전시, 이순신 장군차 展

 

양산항 가는 1597년 정유재란 당시 이순신 장군이 보성군 득량면 다전(茶田)마을에서 4일(8. 11. ~ 14.)간 유숙한 명문가이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고증 ‧ 재현한 다전마을 양산항가의 떡차 ‘이순신 장군차’를 만나볼 수 있다. 율포해수녹차센터 내 보성아트홀에서는 ‘내가 장선포에서 본 것 What I saw port’ 란 주제로 이수산 작가의 설치미술 전시회가 8월 12일부터 24일까지 열리고 있어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 봇재음악회-채동선실내악단 공연

 

군 관계자는 차와 소리, 예향의 고장답게 지역 곳곳에서 풍성한 문화예술행사가 열리고 있다.면서 싱그러운 차밭과 시원한 율포솔밭해수욕장으로 이어지는 힐링 휴양지인 보성에서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색다른 여행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남 보성군 보성읍 녹차로 77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사랑이 깊어지는 정원, 정선 로미지안가든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