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추천, 6월 걷기 좋은 날 떠나는 도보여행 ①

완주를 목표로 걸어도 좋고 가족과 함께 가벼운 산책을 즐겨도 좋다

이성훈 | 기사입력 2024/06/03 [04:55]

경기관광공사 추천, 6월 걷기 좋은 날 떠나는 도보여행 ①

완주를 목표로 걸어도 좋고 가족과 함께 가벼운 산책을 즐겨도 좋다

이성훈 | 입력 : 2024/06/03 [04:55]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경기도 도보여행 길은 단연 돋보인다. 강과 숲, 바다와 도시가 이어지는 다채로운 매력을 발견하고 사람과 자연이 어우러지는 풍경에 공감할 수 있기 때문이다. 버스와 전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한 접근성이 좋은 것도 장점이다. 완주를 목표로 걸어도 좋고 가족과 함께 가벼운 산책을 즐겨도 좋다. 6월의 풍경 속 경기도를 걷는 당신도 풍경이다.

 

▲ 경기둘레길 _ 경기관광공사

 

걸어서 경기 한 바퀴 경기둘레길, 경기도의 외곽을 따라 조성된 장거리 도보여행길이다. 아름다운 경관은 물론 역사, 문화, 생태자원을 두발로 경험할 수 있다. 풋풋한 삶의 활기와 바다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대명항에서 시작하여 경기도 경계를 따라 한 바퀴 돌아오는 총 길이 860km, 60개 코스의 순환 둘레길로 경기도와 15개 시·군이 협력하여 만든 길이다.

 

▲ 경기둘레길

 

경기둘레길은 각각의 특징을 담아 4개의 권역으로 이루어져 있다. DMZ 외곽 걷기 길을 연결한 평화누리길, 푸른 숲과 계곡이 있는 숲길, 강을 따라 너른 들판과 함께 걸을 수 있는 물길, 청정 바다와 갯벌의 매력이 넘치는 갯길이다. 경기둘레길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는 스탬프북이나 트랭글, 램블러 앱을 이용해 전 구간을 완보하면 경기관광공사로부터 인증서와 함께 완보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총 60개 코스의 시·종점 120개 스탬프를 모두 찍으면 완보로 인증)

 

▲ 경기둘레길

 

6월에 걷기 좋은 경기둘레길 추천 코스는 안성 42코스다. 경기둘레길 중 가장 남쪽에 위치한 코스로 청룡사에서 서운면사무소까지 거리는 6.4km, 도보로 약 2시간 가량 소요된다. 소설 ‘장길산’의 배경이었으며 안성남사당 바우덕이의 근거지였던 청룡사의 고즈넉한 풍경과 서운산 숲길을 따라 가벼운 등산을 즐길 수 있다. 넓은 서운면 들판과 포도밭을 지나면 종료점인 서운면사무소에 도착한다. 이곳에서 버스를 타고 안성터미널로 이동할 수 있다. 

 

▲ 경기둘레길

 

경기둘레길 안성 42코스 : 시작점_경기도 안성시 서운면 청룡길 140 (청룡사) / 종료점_경기도 안성시 서운면 서운중앙길 23 (서운면사무소) / 거리 6.4km / 2시간 소요 / 경기둘레길 안내사무국 031-259-4715 / https://www.gg.go.kr/dulegil/main.do

 

▲ 대부해솔길

 

대부도 노을 산책 대부해솔길은 서해의 보석 대부도를 해안선을 따라 둘러볼 수 있는 산책길이다. 91km에 이르는 총 10개 코스로 자연친화적으로 조성된 소나무숲길, 염전길, 석양길, 바닷길, 갯벌길, 포도밭길, 시골길 등 대부도만의 다채로운 풍경을 만나게 된다. 계절별로 찾아오는 철새를 관찰하고 해수욕과 갯벌 체험을 즐겨도 좋다. 어느 코스를 선택해도 대부도의 청정 자연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길이다.

 

▲ 대부해솔길

 

대부해솔길 1코스는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코스다. 방아머리 선착장을 시작으로 돈지섬안길까지 이어지는데 방아머리해수욕장, 구봉도, 개미허리, 낙조전망대 등 대부도의 관광 명소를 차례로 만날 수 있다. 특히 개미허리와 낙조전망대 구간은 이국적인 풍경과 아름다운 노을을 감상하기 좋은 곳으로 가장 인기가 좋다.

 

▲ 대부해솔길

 

1코스를 모두 걷기 부담스럽다면 종현어촌마을에서 낙조전망대까지만 왕복해도 좋다. 1코스의 핵심 구간으로 빼곡한 소나무가 시원한 그늘을 내어주는 숲길로 가서 돌아올 때는 너른 서해의 갯벌이 펼쳐진 바닷길로 오는 것이 좋다. 트레킹을 즐긴 후에는 대부해솔길 주변의 창 넓은 카페에서 노을이 지고 밤이 내려앉는 바다 풍경을 즐겨도 좋다.

 

▲ 대부해솔길

 

대부해솔길 1코스 : 시작점_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황금로 1531 (대부관광안내소) / 종료점_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북동 산 81-2 (해솔길캠핑장) / 거리 11.5km / 3~4시간 소요 / 문의 1666-1234 / https://www.ansan.go.kr

 

▲ 여강길

 

강을 따라 걷는 여강길은 여주의 역사, 문화, 생태를 아우르는 도보여행 길이다. 유명한 관광명소부터 의미 있는 생태 거점을 잇는 14개의 코스가 140km 구간에 조성되며, 2009년 경기도 최초로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생태탐방로’로 지정되었다. 순수 민간차원에서 처음 길을 만들었고, 지금까지도 자연 보존 순례길을 유지하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여강길

 

특히 사단법인 여강길은 길 안내와 완주자 인증, 걷기 대회와 사진전 등 다양한 여강길 행사를 개최한다. 걷다가 필요할 때마다 안내 표식과 이정표를 쉽게 찾을 수 있는 등 전체적으로 길 관리가 잘 되어 있는 것도 장점이다. 추천 코스는 10코스 천년도자길이다. 천남공원에서 출발하여 싸리산 정자를 경유, 신륵사관광단지의 여주시종합관광안내소까지 걷는 길이다.

 

▲ 여강길

 

여강의 오른쪽을 걸으며 마주하는 풍경을 즐기다 보면 달팽이공원부터 만나는 시원한 벚꽃나무 터널이 반갑다. 이어서 여주를 도자기 고장으로 알리게 된 오학동을 지나면 여주박물관에 도착하면서 10코스가 종료된다. 여주의 길과 사람들의 애환을 담은 여주박물관의 기획전시 ‘여주, 길로 통하다’를 관람하면 더욱 알찬 여주 여강길 도보여행이 될 것이다.

 

▲ 여강길

 

여강길 10코스 천년도자길 : 시작점_경기도 여주시 대신면 천남리 571-9 인근 (천남공원 인근) / 종료점_경기도 여주시 신륵사길 7 (여주시종합관광안내소) / 거리 7.2km / 3시간 소요 / 031-884-9088 / https://rivertrail.net / 경기관광공사_자료제공 

 
경기 안성시 서운면 청룡길 14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관광공사, 걷기좋은길, 도보여행, 추천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거창군, 군민과 관광객의 추천 여름 여행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