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투갈 북부, 맛 좋고 뷰 좋은 핫한 레스토랑들 모여 있는 이 동네

파인다이닝부터 올데이 브런치까지 다 있는 복합문화지구 WOW

이성훈 | 기사입력 2024/06/05 [15:40]

포르투갈 북부, 맛 좋고 뷰 좋은 핫한 레스토랑들 모여 있는 이 동네

파인다이닝부터 올데이 브런치까지 다 있는 복합문화지구 WOW

이성훈 | 입력 : 2024/06/05 [15:40]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많은 이들이 포르투를 인생여행지로 꼽는 이유는 도심이 주는 낭만과 여유로움 덕분일 테다. 포르투에서는 노을을 배경삼아 버스킹을 감상하고, 동루이스 다리가 보이는 테라스에 앉아 포트 와인을 마시는 것 만으로도 충분히 행복해질 수 있다. 한편 포르투는 와인 제조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주요 도시이기도 하다. 자연히 와인과 어울리는 미식 산업도 발달했다.

 

이에 포르투가 음식이 곧 여행의 이유가 되는 미식 여행자들에게 버킷 리스트 여행지로 꼽히는 건 놀랄 일도 아니다. 최근 포르투 복합문화지구 WOW에 포르투갈 미식의 정수를 선보이는 핫한 레스토랑들이 속속 들어서고 있다. 포르투의 수준 높은 미식을 경험할 수 있는 레스토랑들을 소개한다.

 

▲ 포르투 복합문화지구

 

바론 플랫게이트 (BARÃO FLADGATE) 빌라 노바 드 가이아 (Vila Nova de Gaia)의 테일러 방문자 센터에 위치한 바론 플랫게이트 (BARÃO FLADGATE) 레스토랑은 포르투 시내와 도루 강이 내려다보이는 아름다운 파노라마 전망을 자랑한다. 이 곳은 셰프 티아고 라모스(Tiago Ramos)가 이끄는 레스토랑으로, 그는 자신의 고향인 아빈테스(Avintes) 전통 빵 ‘아빈테스 브로아’ (Avintes Broa)를 레스토랑 내 모든 요리에 사용한다. 포르투갈 요리의 정통성을 중시하면서도 현대적인 시각에 맞게 재해석한 그만의 요리 철학을 엿볼 수 있는 메뉴들로 구성되어 있다.

 

바론 플랫게이트는 여름을 맞이하여 지난 2일부터 리뉴얼된 메뉴들을 선보이고 있다. 스타터 메뉴인 비프와 가리비 타르타르를 비롯해 송아지 요리, 새끼 돼지 삼겹살, 민어, 대구 요리와 같은 육류와 해산물 메뉴들이 새롭게 추가됐다. 셰프의 정체성과도 같은 ‘아빈테스 브로아’의 사용은 타르타르 메뉴에서도 잘 드러나는 부분이다. 고객들은 기호에 따라 비프와 가리비 둘 중 하나를 선택하여 스타터로 즐길 수 있다.

 

새롭게 추가된 송아지 요리는 가니쉬에 특히 힘을 줬다. 셰프가 직접 연구하고 만든 커피 소스를 곁들임으로써 전체적인 지방 비율을 낮췄다. 새끼 돼지 삼겹살은 포르투갈 바이라다(Bairrada)지방의 새끼 돼지 요리를 재현한 요리다. 전통적인 포르투갈 진미의 맛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뱃살 부위만 구웠다. 새끼 돼지 요리 위에 전통적으로 곁들이는 후추 소스와 더불어 순무 퓨레를 얹었다.

 

▲ 포르투 복합문화지구

 

셰프 티아고 라모스는 보다 완벽한 맛과 향의 균형을 위해 순무 퓨레를 첨가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리뉴얼 전부터 꾸준히 서빙 되어 온 메뉴인 민어 요리의 경우, 함께 제공되는 밥에 꼬막으로 만든 시럽을 얹어 풍미를 더했다. 또다른 해산물 메뉴인 도미 요리 또한 기존에 제공되던 것 대비 지방 비율을 줄여 담백함을 더했으며, 생선과 더욱 잘 어울리는 감자 품종으로 변경했다.

 

채식주의자를 위한 비건 메뉴도 준비되어 있다. 컬리플라워의 재료적 특성에 집중한 메뉴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다양한 텍스처와 형태로 서빙 되는 것이 특징이다. 디저트 메뉴의 변화도 눈에 띈다. 바론 플랫게이트의 디저트 메뉴는 시각과 후각, 미각을 통해 마치 숲 속에 있는 느낌을 받도록 기획했다. 이전까지는 시나몬 향을 중심으로 한 디저트가 서빙 되었으나 여름 시즌을 맞아 상큼한 라즈베리 향으로 변경된 점이 주목할 만하다. 

 

바론 플랫게이트 레스토랑에서는 리뉴얼된 여름 메뉴 출시와 함께 ‘퍼펙트 컴비네이션’ 이라는 이름의 테이스팅 메뉴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레스토랑의 수준 높은 와인 페어링은 요리의 맛을 더욱 극대화한다.

 

▲ 포르투 복합문화지구

 

루트 앤 바인 (Root & Vine) 포르투 빌라 드 가이아 중심부, 복합문화지구 WOW에 위치한 브런치 레스토랑이다. WOW 중앙 광장에 위치한 이 곳은 연중무휴 운영된다. 루트 앤 바인(Root & Vine)은 매일 주중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는 올데이 브런치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단품으로만 판매하고 있는 만큼 고객은 본인의 기호에 맞게 메뉴를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루트 앤 바인에서는 크루와상, 그래놀라, 나초, 후무스와 같은 간단한 브런치 메뉴들을 제공한다. 보다 든든한 식사를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버거와 크림치즈를 곁들인 연어 베이글, 과카몰리 베이글 등도 준비되어 있다. 채식 주의자들을 위한 브런치 메뉴들도 준비되어 있는데, 아보카도, 방울토마토, 포토벨로 버섯 등을 사용한 점이 특징이다.

 

음료 옵션도 다양하다. 커피는 물론, 자몽, 파인애플, 망고, 라즈베리를 베이스로 한 다양한 과일주스와 스무디, 콤부차 등 다양한 음료 메뉴들이 준비되어 있다. 복합문화지구 WOW에 위치한 만큼 수준 높은 와인 리스트도 구비하고 있다.

 

한편 복합문화지구 WOW에는 미쉐린 2스타를 받은 유명 셰프 리카르도 코스타 (Ricardo Costa)가 이끄는 미라미라 (Mira Mira) 레스토랑, 2022년 포르투갈 올해의 스테이크 하우스로 선정된 1828을 비롯해 12개 이상의 훌륭한 레스토랑과 바, 카페들이 있다.

인천 중구 공항로 27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루투칼, 맛, 레스토랑, 먹거리,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거창군, 군민과 관광객의 추천 여름 여행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