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의 도시 부산에서 '모두모두비프' 시즌2로 여름나기

여름 서핑의 천국 송정해변과 부산항이 보이는 원도심의 대표적 관광지 용두산공원

양상국 | 기사입력 2023/08/18 [15:26]

영화의 도시 부산에서 '모두모두비프' 시즌2로 여름나기

여름 서핑의 천국 송정해변과 부산항이 보이는 원도심의 대표적 관광지 용두산공원

양상국 | 입력 : 2023/08/18 [15:26]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한여름 밤 시원한 바다와 원도심에서 즐기는 모두모두비프가 시즌2로 돌아온다. 부산시는 오는 8월 25일과 26일 양일간 저녁 7시 송정해수욕장과 용두산공원에서 모두모두비프(이하 모모비) 시즌2를 개최한다.

 

모모비는 대한민국 제1호 국제관광도시 육성사업의 하나인 영화 이벤트 연계 상품 개발사업이다. 모모비 시즌2는 세계적 수준의 부산국제영화제와 케이(K)-컬쳐, 부산만의 매력으로 대내외 관광객 및 시민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부산의 낭만과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한다. 행사는 여름 서핑의 천국 ‘송정해수욕장’과 부산의 대표적 관광명소인 ‘용두산공원’에서 저녁 7시부터 진행된다.

 

▲ 모두모두비프 행사포스터 _ 부산광역시

 

‘모두가 함께 하는 영화이벤트’를 주제로 진행되는 모모비 시즌2는 축하공연 게스트와의 만남, 영화 상영(다국어자막, 6개국어) 순으로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축하공연은 맑고 진솔한 음악을 기타로 연주하는 ‘루시드 폴’과 여행 유튜버에서 싱어송라이터까지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그래쓰’가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이어 이나영 주연의 <박하경여행기>와 유튜브 콘텐츠인 ‘너덜트’의 <당근마켓 남편들>을 다국어 자막과 함께 상영하고 배우․감독․관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박하경여행기>는 고등학교 국어 선생님인 박하경 씨가 여행하면서 예상치 못한 순간과 기적 같은 만남을 맞이한 순간을 그린 영화로 다양한 장소에서 펼쳐지는 명랑 여행기다. 또한 일상에서 흔히 접하고 상상해 봤을 이야기를 그들(너덜트)만의 시선으로 제작한 코믹 숏무비 콘텐츠 <당근마켓 남편들>을 한 여름밤 부산에서 만나볼 수 있어 기대를 모은다.

 

이외에도 유료상품으로, 행사장소를 연계한 ‘투어 패키지’, 영화를 콘셉트로 한 부산 ‘구도심 투어 패키지’ 등 다양한 투어 패키지와 외국인 대상 ‘단편영화 제작’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돼있다. 단편영화 제작 체험은 영화 제작 및 부산의 문화와 관심이 있는 19세 이상의 외국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면 신청서를 작성해 전자우편([email protected])으로 제출하면 된다.

 

부산시 관광마이스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부산이 관광객들에게 영화의 도시뿐 아니라 즐거움과 설렘이 가득한 다양한 콘텐츠가 있는 국제관광도시로 기억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부산 해운대구 송정광어골로 58-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 모두모두비프, 부산여행, 송정해수욕장,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제주특별자치도, 모녀 맞춤형 제주 여행 명소 5선 공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