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청 걷기동호회 ‘뚜벅이’, 부안마실축제 홍보

매창공원, 마실길6코스 걷기와 해양쓰레기 모으기 등

강성현 | 기사입력 2022/05/16 [10:03]

부안군청 걷기동호회 ‘뚜벅이’, 부안마실축제 홍보

매창공원, 마실길6코스 걷기와 해양쓰레기 모으기 등

강성현 | 입력 : 2022/05/16 [10:03]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전북 부안군청 뚜벅이들이 2022 부안마실축제 성공을 위해 걷기 홍보와 쓰레기 줍기를 하였다. 부안군청 뚜벅이들은 지난 14일 부안읍 소재 매창공원 축제장 주변과 변산면, 진서면에 연결된 변산마실길 6코스를 걸으며, 주변에 버려진 쓰레기를 줍고, 파도에 밀려온 해양쓰레기를 모으는 등 온택트로 진행되고 있는 2022 부안마실축제 홍보와 환경정화를 하였다. 

 

▲ 부안군청 걷기동호회 뚜벅이, 부안마실축제 홍보 _ 부안군청

 

이날 뚜벅이들 15명은 축제장을 찾는 군민들이 힐링할 수 있도록 오전 9시에 매창공원 축제장 인근에 모여서 주변에 버려진 쓰레기 줍기, 어린이 놀이터에 흩어진 모래 모으기, 꺾어진 나무 정비 등 축제장 주변환경을 정비하고, 마실길6코스를 걸으며 부안마실축제를 홍보하였다. 

 

부안군청 직원들로 구성된 뚜벅이들은 매주 변산마실길과 지역내 관광지를 탐방하면서 마실길 안내, 쓰레기 줍기, 맛집과 교통을 안내하는 등 부안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청정한 부안의 친절한 이미지 위해 2019년부터 자발적으로 홍보활동을 이어 오고 있다.

 

한편, 뚜벅이 회장은 온택트로 진행되고 있는 부안마실축제가 성공하도록 회원들과 더불어 걷고, 군민과 함께 즐기도록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계속하겠다고 전했다.

전북 부안군 부안읍 당산로 9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여름끝 가볼만한 곳, 강원도 백운산 자락 맑은 계곡 품은 원주 미담(味談) 펜션
1/3
광고
광고
광고